달력

11

« 2018/11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DIY스토리'에 해당되는 글 60

  1. 2018.11.15 물에 침수된 집어등에 긴급조치하기

 

물에 침수된 집어등에 긴급조치하기

 얼마전 갔던 새만금 낚시에서 집어등을 키고 뭐라고 잡아보겠다고 하다가

 아이스박스위에 집어등을 거치했는데

 아이스박스가 기우뚱하면서 집어등이 물에 퐁당,

 큰일났네 큰일났어~~

 

 낚시를 더할까하다가 집어등을 가지고 집으로 철수 결정,

 새벽에 집에 도착해서는 집어등을 분해해보니,

 물이 조금 들어갔네요.

 

 우선 집어등에 있는 구멍은 다 개방시키고,

 휴지로 물을 기울여 털어내고, 휴지로 닦고

  

 

 가능한 내부결선 부위도 체크해서

 단선 여부와 물기를 말끔히 제거 하고 배터리로

 기존의 위치에서 바깥으로 빼 내어 보니

 이런 물이 조금씩 튀었네요.

 

쩝~~~

 

 

 손으로 닦을수 있는 곳은 다 깨끗이 청결하게 물기를 제거,

 마지막으로 물기가 거의 제거 되었다고 판단되었을때,

 드라이기로 구석구석을 건조 시켜 주었어요.

 사실 조립한 틈새틈새마다 물이 있을 수가 있거든요.

 그래서, 말릴때도 보이지 않은 곳까지 고려해서

 한참을 드라이기로  건조해 주었어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이렇게 해서 조립하지 말고

 분해된 집어등을 그 상태로 1일 정도 말려 주었어요.

 아무래도 곳곳을 드라이기로 말리는 것도 효과가 있지만,

 그래도 보이지 않은 부분까지 다 말리기 위해

 자연 건조하는게 가장 좋은 방법이지요.

  

 

 아~~

 내 집어등, 마지막으로 말려진 집어등을 확인해보니

 조금씩은 미세한 녹이 보이더라구요.

 요건 패스~~

 그래서, 이렇게 쌩쇼를 하고 난후  다시 테스트 해보니 잘되더라구요.

 집어등이나 파워뱅크가 물에 침수되었을때는

 가능한 빨리 물기를 제거하고 말리는게 가장 좋다는 것을 알려드립니다.

 아래 사진은 제가 잡았던 주꾸미네요.

 

귀엽죠?

  

Posted by mapagi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