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

« 2018/11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낚시 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46

  1. 2018.11.15 다이와 에메랄다스 부드러움과 강함에 반했네요

 

다이와 에메랄다스 부드러움과 강함에 반했네요

  

이번에 구입한 다이와 에메랄다스 mx 83ml 모델,

 원래 사용하던 에깅대가 있었지만 빡대스러움과 다소 무거운 무게로

 손목이 항시 편치않았던게 사실인데요.

 

86과 83을 가지고 고민도 했지만 편의성을 고려해서 83ml 모델을

 구입했어요.

 

 90g 미만의 가벼운 무게와 아주 얇으면서도 힘이 넘치는 파워를 가지고 있는

 로드인 것은 확실해요.

  

 

 이렇게 로드에 릴을 장착해보니 발란스도 죽이네요.

 한가지 걱정인 것은 25g정도의 지그헤드를 후려지면 어떨까하고

 

 고민했는데

 필드에서 얇은 대로 강하게 후려쳐 보았지만

 낚시대는 멀쩡하더라구요.

  

대단 초리가 너무 가늘어 부러지지 않을 했던 걱정은

 멀리 떠나고 캐스팅할때 자신감이 생기더라구요.

  

 

 원래 에깅용으로 샀지만 이렇게 갈치도 잡고,

 갑오징어도 잡고 쭈꾸미도 잡고

 뽈락도 한번 잡아볼 계획이네요.

  

다이와 에메랄다스 mx 83ml, 세피아 3000

 아주 잘 어울리는 조합이네요.

  

 

Posted by mapagilove